광운대 AI번역산업연구센터, ‘하루 책 한 권 번역 이벤트’ 진행

박수연 기자l승인2019.11.13 12: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U's Line 유스라인 박수연 기자] "300쪽 분량의 책 6시간 만에 번역, 기술문서번역에서의 획기적인 성화"

광운대학교 AI번역산업연구센터(센터장 이일재)는 지난 2019년 11월 9일(토) 광운대 비마관 PBL강의실에서 「하루에 책 한 권 번역하기 이벤트」를 진행했다. 책 한 권 약 300쪽 분량(7,384문장)의 한국어 신문기사 내용을 여러 대학에 재학 중인 대학생 19명과 전문번역가 7명이 6시간에 걸쳐 번역하여 마치 1명의 번역가가 번역한 듯한 결과물을 만들어 냈다. 또한 석박사급 검수자 4명이 투입되어 실시간으로 번역문의 약 10%를 샘플로 축출하여 내용의 정확성과 가독성을 평가 한 후 통계 분석을 통해 번역물 품질의 적정성을 분석했다.


이날 검수에 참여한 박대한 연구원은 “번역 내용이 간혹 매끄럽지 못한 부분이 있지만 원문 대비 번역문의 내용은 대부분 정확한 편이다”라고 분석했다. 번역문 최종 점검을 한 캐나다 출신 제프 럼드슨(Jeff Lumdson) 교양 영어 교수는 “번역된 영어 내용을 무리 없이 이해할 수 있었다. 간혹, 한국문화와 관련된 고유명사의 영어식 표현의 경우 애매한 부분도 있었지만 이는 번역문을 읽게 되는 원어민의 국가와 문화에 맞게 재설정한다면 해결될 문제”라고 의견을 밝혔다.


이날 이벤트는 컴퓨터 기반 협업 번역(computer supported cooperative translation)으로 진행되었다. 번역가들은 PC에 광운대 AI번역산업연구센터와 ㈜에버트란에서 협업하여 개발한 코퍼스 구축용 기계번역 플랫폼(machine translation platform) ‘AIKE’를 설치하여 1차적으로 구글 혹은 파파고를 통해 한 문장씩 자동 기계번역을 진행했다. 이어 번역가는 원문 대비 번역문의 정확성 및 가독성을 향상시키는 후처리 작업인 ‘포스트에디팅(post-editing)’ 과정을 통해 한 문장씩 점검했다. 번역가들의 PC는 네트워크로 연결되어 다른 번역가가 등록한 용어의 실시간 검색이 가능했으며, 먼저 등록되는 용어를 따라가도록 하여 용어의 일관성을 유지하도록 했다. 또한 운영자는 중앙 컴퓨터를 통해 모든 번역가의 번역 현황과 용어 등록을 실시간 모니터링 했다.


광운대 AI번역산업연구센터장 이일재 교수(영어산업학과)는 “대량의 번역물을 단시간에 처리하는 우리의 네트워크와 기술력은 향후 국가기관 및 산업체에 큰 도움을 줄 것이라 기대한다”라며 “이러한 결과로 말미암아 번역산업은 더욱 성장하게 될 것이며 앞으로 기계번역가의 수요는 증가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에버트란 이청호 대표는 “이번에 공개된 번역시스템 ”AIKE“는 미래사회에서 가능한 기술력이 실현된 것으로, 마치 알파고가 바둑의 천재 이세돌을 이기는 사건처럼 기술문서번역에 있어서 획기적인 성과”라며 “번역문의 정확성과 가독성 향상을 위해서는 기술적으로도 더욱 연구되어야 할 필요성이 있다”라고 덧붙였다.


이 이벤트를 위해 번역가들의 네트워크를 조직하고 성공적으로 추진하는데 핵심 역할을 한 홍정희 번역가는 “전문 프리랜서 번역가로 평생 활동했지만 대학생과 일반 번역가들이 네트워크를 구성하여 이러한 대량 번역을 성공적으로 실행한 것은 정말 놀라운 성과”라며 “4차 산업혁명 시대 속에서의 번역산업과 번역가들을 엿보는 자리가 된 것 같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광운대 AI번역산업연구센터와 ㈜에버트란은 2019년 한국정보화진흥원(NIA)에서 국책사업으로 진행 중인 20억원 규모의 한영 번역 코퍼스 구축사업에 참여하여 주)솔트룩스 파트너스, 주)플리토 등과 함께 작업 중이다. 향후 양 기관은 대량 번역, 다양한 장르의 다국어 기술문서의 고품질 번역, 그리고 대학생 및 일반인 대상 딥러닝 전문가와 기계번역가 육성을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박수연 기자  usline513@usline.kr
<저작권자 © U'sl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유스라인  |  서울 아01588  |  등록일자 : 2011년 4월 2일  |  발행인 : 박병수  |  편집인 : 박병수  |  주소 :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9길 67-4 (잠원동 10-31)
발행일자 : 2011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275-2495  |  메일 : news@usline.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하늬
Copyright © 2019 U'sline. All rights reserved.